롯데마트 반반치킨 시식기

어머니께서 롯데마트 가신김에 사오신 ‘반반치킨’.

’통큰치킨(후라이드) + 흑마늘 양념치킨’ 구성으로 반반씩 담겨 있습니다. 측면 에 ‘큰치킨’이라고 적혀있어 그게 이름인가 했는데 위에 보니 ‘반반치킨’이라고 적혀있더군요. 통큰치킨에 이어 작명 센스하나는 기가 막힙니다.

 

후라이드 치킨

프라이드 치킨의 경우 취향에 따라 동봉된 깨소금이나 스위트 칠리소스에 묻혀먹으면 되는데, 칠리 소스의 경우 다 묻혀 먹기에는 좀 모자르다고 생각되는 양입니다.

 

흑마늘 양념치킨

흑마늘 양념치킨은 예나 지금이나 똑같이 양념이 딱 맞춰 비벼져 있습니다. 양념의 맛은 있으나 여분이 전혀 없어요. 아쉽다 싶으면 동봉된 칠리소스로 더 비비는 수밖에 없습니다.

 

그 외…

속살은 후라이드 치킨이나 흑마늘 양념치킨이나 만족할만한 수준입니다. 게다가 양도 굉장히 많아서 저같은 일반 성인도 딱 반을 먹으니 배가 부르더군요.

가격은 8천원. 이 정도 가격에 한마리(양념 반, 후라이드 반)를 먹을 수 있다는게 큰 장점입니다. 아무리봐도 통큰치킨처럼 5천원에 팔수 있는데 예전처럼 파문이 일까봐 눈치 보여 일부러 8천원에 판매하고 있다는게 뻔히 보입니다. ㅋㅋㅋ

단점은 동네 치킨집이나 프랜차이즈 치킨집 처럼 신속 배달이 안되므로 집으로 가져갈경우 따뜻함이 유지가 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갓 튀겨 따뜻할 때 먹고 싶으면 마트 안 고객 쉼터 탁자에 앉아 먹거나 집과 마트의 거리가 아주 가까워야 되겠더군요.

2 thoughts on “롯데마트 반반치킨 시식기”

  1. 요거 괜찮더라고요. 가격도 좋고, 질도 의외로 괜찮았고요.
    다만 저희동네 롯데마트가 이상한지 양념이 오라지게 짜서 ㅡ.ㅡ;;

    1. 슈니님 동네 롯데마트는 양념에 소금을 잔뜩 끼얹었나보군요. ㅡ.,ㅡ;;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