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드라마 ‘최고의 사랑’ – 홍자매의 필력이 보인 작품

그동안 정말 재미있게 봤던 최고의 사랑, 드디어 어제 마지막 방송으로 끝이 났습니다.

근래 방송된 드라마 중에 이야기가 옆길로 안새고 본래의 목적에 맞게 이야기가 흘러간 드라마는 이 드라마 하나가 아닐까 생각될 정도로 괜찮은 작품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의 방송분을 쭉 돌이켜보면 홍자매(홍미란, 홍정은)가 글을 참 잘쓰는 것 같습니다. 예전에 쾌도 홍길동 때부터 알아보기는 했지만서도 이번 작품에서 다시금 느끼게 되네요. 또한 시청률에 흔들리지 않고 정도를 벗어나지 않은 상태로 쭉 가는 것이 참 좋다고나 할까요?

사실 원래는 그게 정상인데 요즘은 조금만 인기를 얻으면 연장방송이다 뭐다 해서 무리한 늘이기 이후 내용이 산으로 가게 되는 드라마가 많아서 그런지, 오히려 최고의 사랑같이 딱 맞게 결말 견적이 나오는 드라마가 더 신선해 보이기까지 합니다.

그리고 마지막회 간접광고(PPL) 부분은 뭐 아예 시작전부터 대놓고 ‘광고할거다’라고 알려줘서 그런지 반감이 크지않았습니다. 오히려 연출을 잘해서 어느 부분이 PPL(간접광고)인가 퀴즈처럼 알아맞추는게 재미나더군요. 클클~

마지막회의 내용 중, 연예인을 향한 우리 네티즌들의 무분별한 악플에 대한 일종의 비판을 하고 있다고 보이는데 저는 그부분 정말 좋았다고 생각됩니다. 연예인들 악플 사건에 관련하여 고소 들어간 건들 보면 대부분 일반인들이 “그냥”이라는 이유로 써재껴서 연예인들 상처준 것들이 대부분이었거든요. 그러한 부분들을 아무 꺼리낌없이 방송에다 대고 비판을 한 홍자매(홍미란, 홍정은) 작가 두분 정말 멋지다고 생각되네요. 예전에 쾌도 홍길동에서 정치인들 대놓고 비판한 것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닌일이었겠지만 말이에요. 하하~

지금까지 제가 본 홍자매(홍미란, 홍정은) 작품은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빼고 다 보았고, 본작품 모두 만족한 작품들이었습니다. 그래서인지 다음 작품도 정말 기대되는군요.

※ 홍자매(홍미란, 홍정은) 작품 : 쾌걸춘향, 마이걸, 환상의 커플, 쾌도 홍길동, 미남이시네요,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최고의 사랑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