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브라질 월드컵 H조 예선 2차전 ? ‘대한민국 대 알제리‘ 관람평

※ 결과 출처 : 구글

수많은 사람들의 박주영, 정성룡 선발 반대에도 불구하고 그들을 선발 라인업에 넣은 홍명보 감독, 그리고 그 결과는?대패…?경기 후 이 대표적 두명에 대한 비판에 대해 결과론이라고 반박하는 사람들이 있는데,?그들의 소속팀에서의 안좋은 모습과 평가전으로 인해 이미 나온?오래전부터?문제제기한 사항들이었기에 절대 결과론이 아닙니다.?그 문제들은?한가지로 밖에 답이 나올 수가 없었는데도 그 문제들은 안고 갔다는 점에서 혼명보 감독이 욕을 먹는 이유중 하나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박주영

아스날에서 재고처리에 가까운 임대, 그 임대에서도 벤치를 달구는 데다가 부상까지 겹친 선수를 선발 라인업에 투입시켰으니 알제리로써는 홍명보 감독이 아주 고마웠을 겁니다.? 위협적인 선수가 있으면 수비수들이 협동수비를 통해 마크를 하기 때문에 최소 두명은 필요하지만, 박주영 같이?삼류로 전략한,?전방 압박도 해주지 않는?전혀 위협적이지 않은?선수는 그냥 널널하게 막아줄 한명만 있으면 되니 남는 자원들은 공격으로 돌리면 됩니다. 이것은 고스란히 한국팀의 수비 부담으로 다가오죠.

박주영 선수는 그냥 깍두기였습니다. 이것은 박주영 선수가 피파울이 0이라는 것과 손흥민 첫골때도 박주영 선수는 그냥 냅뒀다는 것으로?증명이 되었죠. 후반 김신욱과?넣음으로써 수비가 두명씩 붙게 되었는데 이때문에 공격의 활로가 뚫린 것만으로도 박주영이 얼마나 쓸모 없는 선수였던가를 우리는 볼 수 있었습니다.

 

수비와 정성룡

수비도 문제였습니다. 홍정호는 공 궤적과 착지 지점도 제대로 못찾아 위기 상황을 만들어줬으며,?센터백들의 느려터진 발때문에?실라미니를 못따라 잡고 골을 내줬습니다. 사실 이때도?세명이 경합 과정중에 있었는데 정성룡 골키퍼가?각도를 좁혀 뛰쳐 나와 덮쳐줬으면 실점확률을 크게 낮췄을 텐데 끝에가서 반보 앞으로 나오더니 제자리에서 털썩 주저 않더군요. 정성룡 골키퍼의 판단력 문제는 두번째 골 실점 장면에서도 나옵니다.

두번째 실점장면은 수비가 선수를 놓친것도 놓친거지만, 골키퍼가 공이 오는쪽으로 빠르게 튀어나가 상대 공격수의 점프 위치보다 높은 지점으로 주먹을 올려?펀칭하던가 했어야 하는데, 공이 떨어질때까지 기다린 다음 앞으로 손을 뻗어?펀칭 처리 하려고 하더군요. 그리고 펀칭할때 손의 위치는 공격수 할리시의 점프 했을때 얼굴지점이었고 말이죠. 판단력이 이렇게 바닥인 선수가 국가대표 및 프로팀 주전 골키퍼라니 정말 어처구니가 없었습니다.

세번째 골은 한명에게 선수 세명이?몰려 반대쪽 선수에게 공간 내줘 추가 실점을 했는데, 느려터지면 공간파악과 상대방 선수 위치라도 제대로 파악해야하는데 그것마저 안되니 실망을 금치 못할 정도였습니다.

네번째 골도 수비수들이?2대1패스를 아예 냅두더군요. 어떻게 막아야할지 몰라 그냥 굳어져버린 모습이었습니다. 정성룡 골키퍼도 마지막 패스를 받았을때 순간적으로 치고 나가 덮쳐야하는데 주춤주춤 했구요. 그냥 총체적 난국이었습니다.

 

공격 찬스에서의 아쉬움

공격 찬스때도 아쉬운 모습을 정말 많이 보여줬었습니다. 일단 세트피스 상황… 지금까지 도대체 뭘 연습한건지 모르겠네요. 그리고 구자철이 골을 넣었기는 했지만, 수비라인을 보지 않고 오프사이드에 걸리는 모습 들이라던가 돌파때의 컨트롤 미스 등은 정말 아쉬웠고, 지동원은 우측에 손흥민이 있었음에도 각도가 없는 상태에서 무리하게 중거리 슛을 때려 기회를 날려먹기도 했습니다.

후반?김신욱과 이근호가 투입되어 정말 위협적인 팀이 되었고, 덕분에?두골을 만회할 수 있었을 뿐더러,?이로인해 상대 수비수들의 공격 가담을 줄일 수 있었는데,?이런 선수들을 후보로 냅둔 홍명보 감독… 감독으로써의 자질마저 의심이 들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