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기] 삼성전자 SMH-6200UB USB 마우스

1년동안 잘 사용하던 마이크로소프트 인텔리 마우스 익스플로러 3.0이 버튼 고장을 일으키면서 마우스를 하나 구입하기로 하였는데, 그래서 이번에 구입하게된 제품이 삼성전자의 SMH-6200UB USB 마우스 제품입니다.

사실 마이크로소프트사의 베이식 마우스 2.0을 두고 고민을 하였지만, 인체공학적 디자인과 만족할만한 가격을 제시하고 있는 삼성전자의 SMH-6200UB USB 마우스 제품이 가격 대비 성능에서 더 뛰어나보여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제품의 외형

 

손이 큰 사람에게 딱 맞는 크기

마우스는 저처럼 손이 큰 사람에게는 흔히 말하는 그립(grip)감이라는 것이 상당히 중요합니다. 즉, 잡았을때의 느낌을 굉장히 중요시하는데, 제가 마이크로소프트의 베이직 마우스 2.0 제품을 포기하고 삼성전자의 SMH-6200UB 제품을 선택하게 된 계기가 바로 이 그립감이 좋아보이는 모양 때문이었습니다.

손바닥에 딱 달라 붙는 타원형에 엄지/약지/중지 손가락이 홈에 자리잡게 되는 인체공학적 디자인, 그리고 그 홈에 부착된 미끄럼 방지 고무는 RTS 게임을 많이 하는 저에게는 정말 최적의 제품이었습니다. 1만원대 제품이라는게 믿어지지가 않을 정도의 우수한 제품 퀄리티더군요.

 

우수한 휠 스크롤과 다양한 버튼들

위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휠 버튼의 면적이 다른 제품들보다 꽤 넓은 편입니다. 고무도 다른 마우스의 휠 고무보다 미끄럼이 덜타고 홈까지 파져 있어서 느낌이 매우 좋고 휠의 움직임도 세밀하게 움직일 수 있습니다. 그동안 마이크로소프트 사의 제품들을 써오면서 굉장히 불만이었던게 휠감이었는데 이 제품이 말끔히 해소해주더군요.

휠 아래보면 dpi 버튼이 있는데 감도를 800dpi. 1200dpi, 1600dpi 세단계로 조정할 수 있습니다. 버튼을 누르게 되면 마우스 커서 속도가 한단계씩 빨라지더군요. 별도의 마우스 소프트웨어없이 간단히 속도조절이 가능하다는 것이 이 제품의 장점입니다. 또한 최고단계인 1600dpi에서도 튐현상 없이 안정적으로 작동하기 때문에 제가 즐겨하는 RTS같이 빠른 움직임을 요하는 게임에서도 무난하게 즐길 수 있겠더군요.

측면 엄지버튼 두개는 디자인 측면에서는 매우 좋은데, 활용도 측면에서는 매우 아쉽습니다. 별도의 전용 마우스 소프트웨어를 제공해주지 않는터라 그냥 쓰게 된다면 앞/뒤 버튼으로 밖에 활용할 수 없다는 것이죠. 인터넷 상에 올라와있는 많은 마우스 소프트웨어를 설치하면 커버 가능하지만, 전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하지 않고 단순히 하드웨어만 파는 것은 정말 2% 아쉬운 부분이 아닐 수 없습니다.

 

번들 마우스 패드

삼성전자 SMH-6200UB USB 마우스는 번들로 삼성전자 GG 게이밍 마우스 패드를 제공해주기 때문에 따로 마우스 패드를 구입할 필요가 없습니다. 번들 마우스 패드 치고는 질이 상당히 괜찮은 편인데, SMH-6200UB와도 궁합이 매우 좋습니다. 윗면은 매우 부드러워서 마우스가 자연스럽게 움직일 수 있도록 해주고, 밑바닥이 밀리지 않는 고무 재질로 바닥에 고정이 잘되는 편입니다. 다만 ?일반 넓이의 마우스 패드이기 때문에 때문에 폭을 크게 움직이는 게이머들에게는 다소 아쉬운 마우스 패드가 될 수 있습니다.

 

제품의 포장 상태

 

제품 보증서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